leports
레저스포츠

 

 

 

작성자 susupark
작성일 2010-05-20 (목)
홈페이지 http://kaerisan.com/gallery/sspark.html
ㆍ추천: 0  ㆍ조회: 2227   
끈끈한 세상

끈끈한 세상 Susupark. 2010-05-20

세상은 미시(微視)의 세계부터 거시(巨視)기의 세계까지 모두 끈으로 이루어져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 끈들이 서로 관계를 이루며 끊임없이 순환하고 이어지며 존재한다.

물질의 근본이 물로 되었다, 불로 되었다는 오랜 시절이 있었다. 세상은 쪼갤 수 없는 입자인 원자 분자로 이루어졌다는 시기도 있었다. 더 이상의 세부구조를 갖지 않는 가장 작은 기본단위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머시기도 아니라고 한다. 물질은 입자가 아니라 끈(10의 -33 제곱cm)으로 이루어져 이 끈의 진동방식에 따라 입자가 달라지는 것으로 본다는 것이다. 마치 단체 줄넘기에서 양쪽에서 두 사람이 줄을 돌리듯이 줄의 세기와 패턴에 따라 세상이 달라지는 것이다. 사실, 이것이 뻥이라고 반대하는 물리학자도 많이 있지만.

이 끈들은 변신을 거듭하여 일상사에 두루 영향을 미친다.  인생도 다섯 가지 끈만 있으면 충분하다고 주창하는 사람도 있다 (휴먼테크연구소 양왕모).  1. 매끈. 까칠한 사람이 되지 말고 성품이 매끈한 사람이 되라. 2. 발끈. 가슴속에 불덩이 하나쯤 품어 어려운 순간일수록 오히려 발끈하라. 3. 화끈. 내숭 떨지 말고, 치열하게 화끈한 사람이 되라. 4. 질끈. 보고도 못 본 척 쓸데없이 다른 사람을 비난하지 말고 질끈 눈을 감아라. 5. 따끈. 온기 있는 사람, 메마르지 않고 따끈한 사람이 되라고 주문한다.

종교와 개인의 신념에도 이 끈은 끈끈하게 개입한다.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에 악착보살이 있다. 불교경전에 나오는 정식 명함은 아니지만 악착스러운 어떤 보살에게 붙여진 이름이라 한다. ‘어느 옛날 청정하고 신앙심 깊은 이들을 서방의 극락 정토로 인도해 가는 반야용선이 도착 했을 때 이 용선을 타야 할 어떤 보살이 자식들과 마지막 작별인사로 그만 너무 늦게 도착하고 말았다. 이 보살이 도착했을 때는 이미 용선이 떠나가고 있었기에 뒤늦게 부처님이 던져준 용선의 밧줄에 악착같이 매달려서 서방극락정토로 갔다고 한다. 그래서 그녀는 악착보살이 되었다 (악착보살, 기어공방).’ 는 이야기이다. 신에게 가까이 가고자 하는 마음과 열심히 살아가는, 악착 정성으로 이해하면 될까?. 이 보살상을 보고 있으면 슬며시 웃음이 나온다. 얼마나 황급히 달려왔는지 알궁둥이에 신발은 어디로 갔는지 행적이 묘연하다. 클라이머의 동병상련이라 할까? 악착같이 거머잡고 있는 손이며, 로프 끝에 매듭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서울 길상사, 청도 운문사, 영천 영지사 등 악착보살은 3 곳에 있다고 하나 두 곳에 가 봤다.

나쁜 습관처럼 버려야 할 끈이 있는가 하면 절대로 놓아서는 안 되는 끈이 있다. 히말라야 촐라체에서 살아 돌아온 박정헌이 말했다. “사람과 사람 사이에는 끈이 있다. 그 끈이 우리를 살게 한다.” 라고.

“잠깐, 하강할 때 로프의 끝은 반드시 매듭지세요” 악착보살이 덧붙여 말했다. "그렇지 않으면 치명적인 결과가 발생할 수도 있답니다."

 

 

 

 

 

 

 

 

 

                           
                                                                                      (사진출처 길상사 악착보살, 기어공방)

이름아이콘 임성래
2010-05-20 22:12
우와~~ 엄청 끈끈헌 얘기다아~~~ ^*^
멋있는 끈 사나이 승식이~ 아자!!!
   
이름아이콘 김상순
2010-05-23 04:58
정말 끈질긴 감동일쎄!  끈의 마지막 대목을 한 번 휘감아 동이고 매달려 있구먼!
   
이름아이콘 이강일
2010-06-21 22:44
승식아  ~~  끈 이야기가 나와서 근디  내끈은 없더냐?  한번 당겨주지 그러냐.... 1년에 한번있는 동문들과의 테니스 모임이 정말 좋았다 ....
   
이름아이콘 susupark
2010-06-23 18:17
《Re》이강일 님 ,
매달릴 수 있겠어? 메달리스트가 되야만 되는데...
   
이름아이콘 이강일
2010-07-13 09:48
승식아 ~~  언제 대전 가면 쇠주한잔 하자
   
 
  0
3500
163 백일홍(百日紅)처럼 오래오래 susupark 2010-09-10 2063
162 국선도 여자고수 철선녀 [1]+2 outsider 2010-07-06 2978
161 끈끈한 세상 [5] susupark 2010-05-20 2227
160 오일쇽 송년회2 susupark 2009-12-11 1758
159 오일쇽 송연회 susupark 2009-12-11 1290
158 음풍명월(陰風明月) susupark 2009-08-21 2213
157 비너스 길 susupark 2009-08-21 1891
156 에러베이비 6탄 (길영규 어부인 신문기사) susupark 2009-07-10 1772
155 에러베이비5탄 [3] 김석준 2009-06-03 1602
154 애러베이비(attababy)! 4탄. [1] susupark 2009-06-03 1725
153 애러베이비! 3탄. [2] susupark 2009-06-02 1408
152 애러베이비(attababy) 2탄 [9] susupark 2009-06-01 1520
1234567891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