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ports
레저스포츠

 

 

 

작성자 susupark
작성일 2009-06-02 (화)
홈페이지 http://kaerisan.com/gallery/sspark.html
ㆍ추천: 0  ㆍ조회: 1419   
애러베이비! 3탄.
애러베이비! 3탄. 3Son. '09.05.31

난독증. 확 풀렸습니다.
글도 숫자도 잘 읽지만 현대인이 잘 못읽는 몇가지 난독을 소개합니다.

1. 자연에 관해:보이지만 바빠서 일과 도시에 갇혀서, 태초의 책들을 읽기 힘들어진 경우.

------파릇 파릇-----

가지 마다에 봄편지가 걸렸다.
원시인도 읽고, 까막눈도 읽는다.
너만 뭐하냐?
안 읽고.
못 읽고?

2. 서로의 마음 속 계절의 변화에 관하여:
보이지 않지만 사랑하는 이들이 읽어 주었음하는 내 마음 속 계절의 변화.

오월이 갑니다.
장미꽃들이 담장 너머로 까지
팔을 내밀어 붙잡지만
강물은 소리없이
오월을 데리고 흘러갑니다.

2번 시는 썩 적절치 않군요.  야생화에 관심, 많습니다. 소개해 주신 교수님 산행강좌를 체험해 보고 싶습니다. 교수님 연락처 부탁합니다.  이 드영씨 테니스 이상의 메씨지를 주신 것 같습니다. 기억하시죠? 승식이와 드영씨와 함께 이야기할 때, 제가 이 드영씨는 철학자라 했죠.  사진 잘 보았습니다.  애러베이비! 3탄.
이름아이콘 김상순
2009-06-02 09:52
애러베이비! 조 양수4, 정 용정5,김 석준6,봉 형종7,정 정호8,문 병렬9,길 영규10,이 영규11,이 강일12,이 인구13,나 성후14,신 평근15,배 민영16,최 길오17,이 드영18. 애러베이비 18탄 까지 갈 수 있을 것 같군요.  지지지지 베이비 베이비!
   
이름아이콘 susupark
2009-06-02 11:24
드디어 소녀시대의 '지지지지"가 나오는구먼. 하지만 지지부진 할 것 같아 18탄까지 가기에는.
   
 
  0
3500
163 백일홍(百日紅)처럼 오래오래 susupark 2010-09-10 2087
162 국선도 여자고수 철선녀 [1]+2 outsider 2010-07-06 2999
161 끈끈한 세상 [5] susupark 2010-05-20 2260
160 오일쇽 송년회2 susupark 2009-12-11 1783
159 오일쇽 송연회 susupark 2009-12-11 1308
158 음풍명월(陰風明月) susupark 2009-08-21 2236
157 비너스 길 susupark 2009-08-21 1912
156 에러베이비 6탄 (길영규 어부인 신문기사) susupark 2009-07-10 1793
155 에러베이비5탄 [3] 김석준 2009-06-03 1619
154 애러베이비(attababy)! 4탄. [1] susupark 2009-06-03 1740
153 애러베이비! 3탄. [2] susupark 2009-06-02 1419
152 애러베이비(attababy) 2탄 [9] susupark 2009-06-01 1549
12345678910,,,15